더 나은 대구를 위한 실험 '소셜임팩트', '사회혁신실험실' 공모
상태바
더 나은 대구를 위한 실험 '소셜임팩트', '사회혁신실험실' 공모
  • 김호우 기자
  • 승인 2020.04.21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이 함께 참여해 지역 내 문제를 해결하는 공익활동 지원
▲ 대구광역시청
[농업경제방송] 대구시 시민공익활동지원센터는 이달 6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소셜임팩트’와 ‘사회혁신실험실’ 공모를 진행하고 있다.

‘사회혁신실험실’과 ‘소셜임팩트’는 대구시민들의 공익활동 프로젝트를 발굴하고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생활 속 실험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소셜임팩트는 공익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의 문제와 과제를 자발적으로 해결해가는 5인 이상의 단체 혹은 모임을 지원한다.

이번 공모에서는 팀당 3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사회혁신실험실은 시민과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참여해, 새로운 방법으로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실험 모델을 지원한다.

고유번호증을 발급받은 비영리공익활동단체가 신청 가능하며 팀당 1,00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대구시 시민공익활동지원센터는 사업내용의 공익성, 사회문제 인식에 대한 명료성, 사업주체의 추진 역량, 해결방법의 창의성, 공익활동 모델의 확산성 등의 요소를 고려해 소셜임팩트와 사회혁신실험실 팀을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팀의 활동 기간은 5월부터 11월까지 7개월이며 활동 팀들은 협약식, 중간공유회, 사례공유회를 통해서 서로의 활동을 공유한다.

2016년부터 2019년까지 총 34개 팀이 참여한 소셜임팩트는 환경, 청년, 인권, 문화, 복지 등의 다양한 의제로 공익활동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사회혁신실험실은 우리 일상에서 현장의 문제를 해결하는 ‘리빙랩’ 방식으로 지금까지 총 9개 팀이 참여해 자전거 출퇴근 문화 조성, 장애인 편의시설 정보제공, 미세먼지 지도 제작 등의 결과를 만들어 왔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행복교육국장은 “지역사회의 과제를 자발적으로 발굴해 해결하려는 시민 또는 단체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며 “시민중심의 공익활동이 확산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