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협 대구북부검진센터, 정부 C형간염 검진 시범사업 참여
상태바
건협 대구북부검진센터, 정부 C형간염 검진 시범사업 참여
  • 권맹식
  • 승인 2020.09.07 2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31일까지 만56세 일반건강 검진 미수검자 대상

한국건강관리협회 대구북부검진센터는 질병관리본부와 국민건강보험공단, 대한간학회에서 진행하는 C형간염 환자 조기발견 시범사업에 참여한다.

검진센터 전경 이미지

이번 사업은 만56세(1964년생) 일반건강 검진 미수검자를 대상으로 지난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두 달간 한시적으로 진행한다. C형간염 검진에 참여하려면 참여 검사결과 활용 동의서를 제출하면 된다.

건 검사방법은 일반건강 검진 채혈 시 C형간염 항체검사를 함께 시행하고 항체검사(1차) 결과 양성이면 2차 확진 검사를 시행한다. 2차 검사도 단일검체(혈액)로 진행하므로 다시 내원할 필요는 없으며, 질병관리본부에서 비용을 부담한다.

건협 대구북부검진센터 허정욱 원장은 "C형간염은 백신이 없어 예방이 어려울 뿐 아니라 증상도 경미 하거나 무 증상인 경우가 많다. 조기발견을 위해 정기적인 검진이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건협 대구북부검진센터는 건강검진 전문기관으로 국가 건강검진(일반검진, 암 검진)을 비롯한 종합건강검진, 맞춤형 건강검진 외에도 폐렴구균 예방접종, 대상포진 예방접종 등 연령별 다양한 성인 예방접종을 시행하고 있다.

※ C형간염 환자 조기발견 시범사업 제외 대상
 -시범사업 시작일인 9월 1일 이전 일반건강검진을 받으신 분
 -시범사업 종료일인 10월 31일을 지나 일반건강검진을 받으시는 분
 -시범사업 참여를 위한 개인정보 수집이용 및 결과 활용에 동의하지 않는 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