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 죽전마을, 2020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상태바
거창 죽전마을, 2020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 박희두 기자
  • 승인 2020.11.03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죽전 만당 소/공/감 소통·공유·감성 도시재생 사업 추진
▲ 거창 죽전마을, 2020 국토부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농업경제방송] 거창군은 거창읍 중앙리 388-35번지 일원이 국토부의 20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본 사업 선정을 통해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간 총사업비 93억원의 예산을 확보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번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된 죽전마을은 오랫동안 인구감소와 건축물 노후화로 주거재생과 기초생활 인프라 부족, 마을 공동체 회복 등이 시급한 지역으로 그 어느 지역보다 도시재생이 요구되고 있었다.

그동안 수차례 주민설명회, 전문가 자문, 도시재생대학, 소규모 도시재생사업 등 주민과 지자체, 시민 사회단체 등 여러 지원조직이 협력해 지역 내 사업을 발굴하고 경험을 축적함으로써, 거창군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시발점이라는 자질과 면모를 갖추기 위해 노력해 왔다.

특히 사업을 이끌어 나갈 운영주체의 구성 및 역량강화를 위해 주민협의체, 협동조합 등을 대상으로 주민 교육 및 자격증 취득, 보조사업 추진 등 주체 양성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으며 향후 더욱 다양한 주체 양성에 힘써 나갈 것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도시재생의 거점 공간인 만당 도시재생 어울림센터 조성 유휴 군유지의 공유 및 자생적 마을경제 활성화를 위한 거창 마을호텔 1호점과 만당 플레이 파크 조성 지역 주민과 방문객의 감성을 공유할 만당 감성로 조성 노후된 주거환경을 개선해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마을경관을 되살리기 위한 만당 공간개선 프로젝트 등 다양한 계획이 추진될 수 있게 됐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그동안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지역 주민과 소통하며 사업계획을 구상해 왔다”며 “주민의 염원이 담긴 본 사업 계획의 추진이 성공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행정적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