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먹는물공동시설 합동점검
상태바
광주시, 먹는물공동시설 합동점검
  • 송대겸 기자
  • 승인 2020.11.03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6일 지정 약수터 7곳 수질검사 등
▲ 광주광역시청
[농업경제방송] 광주광역시는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약수터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오는 5일부터 이틀간 시 보건환경연구원, 자치구와 합동으로 지정 약수터 7곳을 점검한다.

점검 대상 7곳은 너덜겅, 증심사 관리사무소, 대각사, 산장, 청풍쉼터, 용진산, 산정이다.

점검 내용은 일반세균, 총대장균군 등 6개 항목의 수질기준 준수 여부 살균시설 정상작동 및 전원 정상공급 여부 취수원 주변 오염원 제거 및 청소 안내판 상태 등이다.

수질검사 결과 최초 부적합 시 사용 중지, 2차례 이상 부적합 시 사용 금지 조치를 하며 1년간 4회 이상 수질검사를 실시해 검사 결과 부적합 시 주변 환경 등을 고려해 폐쇄 여부를 결정한다.

또한 약수터 이용 시 공동컵 대신 개인용 컵을 사용하도록 안내문을 부착해 위생 수칙을 준수토록 홍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올해 북구 청풍쉼터와 광산구 용진산은 국비 50%를 지원받아 광촉매살균장치 교체, 음수대 상부보호시설 설치 등 시설개선사업을 했다.

송진남 시 물순환정책과장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 점검, 안내판에 수질검사 결과 게시 등을 꼼꼼히 살피겠다”며 “약수터를 이용하는 시민들은 개인용 컵을 사용해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음용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