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대구시 지역균형 뉴딜 및 지역 현안에 적극 대응
상태바
더불어민주당-대구시 지역균형 뉴딜 및 지역 현안에 적극 대응
  • 김호우 기자
  • 승인 2020.11.03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4. 10:30, 더불어민주당-대구시 지역균형 뉴딜 현장방문 및 정책간담회 개최
▲ 더불어민주당-대구시 지역균형 뉴딜 및 지역 현안에 적극 대응
[농업경제방송] 더불어민주당과 대구시는 오는 4일 10시 30분 대구시 별관에서 ‘지역균형 뉴딜 현장방문 및 정책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번 간담회는 더불어민주당에서 이낙연 당 대표와 김종민 최고위원을 비롯한 최고위원, 박광온 사무총장 등 18명이 참석 예정이며 대구시에서는 권영진 대구시장을 비롯한 간부들이 참석해 뉴딜 및 도심융합특구 보고 정책간담회, 도심융합특구 현장 브리핑 순으로 진행된다.

이날 회의에서‘대구형 뉴딜 추진방안’보고를 통해 산업구조 대전환과 미래도시 모델 완성을 위한 추진전략, 도심융합특구 등이 심도있게 논의되며 대구시 주요 국비사업 및 정책현안 건의도 있을 예정이다.

대구형 뉴딜은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과 디지털 경제로의 대전환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산업뉴딜과 공간뉴딜을 큰 축으로 세부전략을 마련했으며 산업뉴딜은 'D, N, A’에 기반한 5+1미래신산업 육성, 디지털 공정혁신을 통한 전통제조업 구조전환, 디지털 핵심인재 양성을 추진하며 공간뉴딜은 도심융합특구 조성, 성서산단 등 탄소중립 공간, 친환경 내륙형 수변공간, 안전하고 맑은 물공간, 서대구역세권 디지털 문화 비즈니스 공간 조성 등의 사업들을 중점추진한다.

또한 이날 내년도 국비 반영이 꼭 필요한 사업 5개와 정책현안 5건도주요하게 건의될 예정이다.

주요 국비사업 5건은 산단대개조 사업 중 정부안에 미반영된 ‘제3산단·서대구산단 스마트 주차장 인프라 구축’과 ‘금호워터폴리스~서·동북권산업클러스터 연결도로 건설’ , ‘대경권 감염병 전문병원 설립’, 제약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제약 스마트팩토리 플랫폼 구축’, 자동차 부품기업의 품목 다변화를 위한 ‘모터산업 전주기 지원체계 구축’, ‘국립 청소년진로직업체험수련원 건립’ 사업이며 이외에도 국회 심의 단계에서 추가 반영이 필요한 국비사업 총 36건, 1,323억원을 건의한다.

주요 정책현안으로 ‘도시철도 엑스코선 건설사업’의 예타 통과, ’‘대구산업선 기본계획’총사업비 조정 및 역사 추가’, ‘통합신공항 건설‘대구시 기본구상’’의 국토부 용역 반영,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달빛내륙철도’반영, ‘‘도심 내 미군기지 반환’지원’ 등을 건의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회의에 이어 시청 별관 6층에서 도심융합특구 현장 브리핑이 있을 예정이다.

도심융합특구 조성사업은 경북도청 후적지-경북대학교-삼성창조캠퍼스를 연계해 디지털 인프라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앵커기업 및 창업기업을 유치하는 등 지역혁신생태계를 만들어 나가는 대구형 뉴딜의 핵심사업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 간담회가 대구가 지역균형뉴딜을 선도해 나가는데 원동력을 주는 계기가 될 것이며 내년도 주요국비 및 정책현안에도 여당에서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