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닝보시 문화예술기관 간 우호협력 협약 체결
상태바
제주도-닝보시 문화예술기관 간 우호협력 협약 체결
  • 조은주 기자
  • 승인 2021.01.08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월 1일 7, 제주도와 닝보시 민간문화예술인단체 및 미술관 참여
▲ 제주도-닝보시 문화예술기관 간 우호협력 협약 체결
[농업경제방송]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7일 도와 중국 닝보시 문화예술단체·기관 간 우호교류 활성화와 확대를 위한 협약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우호협력 협약에 참여한 도내 단체와 기관은 한국예총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와 도립김창열미술관이고 중국 닝보시를 대표해 협약에 참가한 곳은 닝보시문학예술계연합회와 닝보미술관이다.

한국예총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와 협약을 체결한 닝보시문학예술계연합회는 회원단체로 연극, 음악, 무용, 미술, 사진, 영화, 서예, 평론 등 다양한 장르의 30여 개 단체를 아우르고 있어 향후 양 단체 간 민간차원의 문화예술교류가 한층 다양하고 활발하게 이루어 질 것으로 기대된다.

김창열미술관과 협약을 체결한 닝보미술관은 건축계의 노벨상이라고 불리우는 '프리츠커상'을 수상한 건축가 왕 슈가 지은 건물로도 유명하다.

김창열미술관은 우선 올해 김창열화백의 작품을 닝보미술관에 기획전시 하는 것을 추진할 예정이며 한·중 향후 예술가들 간 홍보 및 네트워크를 확장해주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제주특별자치도 강승철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이번 제주도와 닝보시 문화예술 관련기관 간 업무협약은 두 도시가 지난 5년 동안 동아시아문화도시 파트너도시로서 교류를 이어온 성과물이자, 향후 두 지역이 보다 긴밀하고 활발하게 문화예술교류를 추진할 수 있는 새로운 기반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