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 신속 추진
상태바
2021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 신속 추진
  • 박희두 기자
  • 승인 2021.01.14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 주차장 등 기반시설 확충으로 주민 생활편의 향상
▲ 2021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 신속 추진
[농업경제방송] 김해시는 21년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으로 대동 감내마을 안길 포장공사 외 24건 중 도로 및 구거 정비, 주차장 확보 등의 생활기반사업은 1월중으로 설계를 완료하고 누리길, 여가녹지 등 환경문화사업은 3월중 설계를 완료해 본격적으로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총사업비는 58억으로 도로 주차장, 용배수로 등 기반시설 18개소를 정비하고 산책로 누리길, 소공원 등 휴식공간 6개소를 확충하며 창고 및 마을회관 1개소를 보수할 예정으로 생활기반사업은 상반기 중에 사업을 마무리하고 환경문화사업은 연내 마무리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하게 된다.

특히 올해는 경남 도내 최대로 3개의 공모사업이 선정되어 대청계곡 누리길, 대동 낙동강 둔치 친수공간, 장유 능동저수지 누리길을 조성해 지역주민뿐만 아니라 우리시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주변 자연경관을 활용한 매력적인 여가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해시 도시계획과장은 “금년 사업을 통해 주민들의 생활편의를 증진시키고 슬로시티 김해에 걸맞는 걷기 좋은 길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하며 “2022년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도 지역주민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