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청년4-H회원, 농업발전 선도” 당부
상태바
김영록 지사, “청년4-H회원, 농업발전 선도” 당부
  • 송대겸 기자
  • 승인 2021.02.16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4-H회원과 간담회…지역사회 동반성장 역할 모색
▲ 전라남도청
[농업경제방송]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16일 전라남도4-H연합회원과 간담회를 갖고 “전남 농업·농촌의 핵심인재인 4-H연합회원이 농업 발전과 미래농촌을 이끌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전남도청에서 가진 간담회는 ‘지역사회 동반성장을 위한 청년농업인의 역할’이란 주제로 대면과 비대면 동시 진행됐으며 문병호 전라남도4-H연합회장을 비롯 도 임원과 시·군 대의원 등이 참여했다.

참석자들은 농촌에서 청년들이 느끼는 애로사항에 대해 의견을 나눴으며 지역사회를 이끌 동반자로서 청년과 함께할 수 있는 일을 고민하고 해결방안을 찾는 귀중한 시간을 가졌다.

간담회에 앞서 제62·63대 전라남도4-H연합회장 이·취임식도 이뤄졌다.

김 지사는 제62대 김호영 회장에게 2년간의 성과와 노고에 감사를 표한 공로패를 전수하고 제63대 문병호 회장에겐 축하와 격려를 전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코로나로 모든 회원들이 참석하지 못해 아쉽지만 전남 농업·농촌의 핵심인재가 모인 전라남도4-H연합회가 ‘블루 농수산’을 창출해주길 바란다”며 “청년의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열정으로 전남농업 발전과 미래농촌을 이끌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라남도4-H연합회는 농업과 농촌을 이끌어가는 학습단체 중 하나로 1957년 결성됐다.

학생4-H와 청년4-H, 4-H본부로 나눠 도내 124개회 6천 101명이 영농현장에서 ‘좋은 것은 더욱 좋게, 실천으로 배우자’라는 이념을 실천하면서 21세기 영농 주역으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