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의 안전 파수꾼 ‘화순군 통합관제센터’
상태바
주민의 안전 파수꾼 ‘화순군 통합관제센터’
  • 송대겸 기자
  • 승인 2021.04.30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 잃은 지적장애인 발견에 도움.4시간 넘는 CCTV 관제로 발견
▲ 주민의 안전 파수꾼 ‘화순군 통합관제센터’
[농업경제방송] 화순군은 군 통합관제센터가 화순읍에 거주하는 지적장애인 실종 사건을 해결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통합관제센터는 지난 28일 밤 화순경찰서 112 상황실로부터 실종 사건이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았다.

신고 즉시 통합관제센터 야간근무 요원 전원이 CCTV 확인에 나섰고 4시간 30분만에 만연산 토성가든 앞에 해당 실종자가 있는 것을 발견하고 경찰에 알렸다.

지적장애를 앓고 있는 해당 실종자는 집을 나간 뒤 방향감각을 잃고 6시간 넘게 헤매다 관제센터 발견으로 집으로 돌아갈 수 있게 됐다.

실종자 발견에는 화순군 통합관제센터가 최근 도입한 지능형 영상분석과 자동 추적 얼굴감지 시스템이 크게 기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화순군 통합관제센터는 지난해에도 차량털이범 범행 현장 적발, 10대 무면허 운전 차량 발견, 장기 미체포 범인 검거, 가출 후 실종사건 해결 등에 협조하며 주민들의 든든한 안전 지킴이 역할을 하고 있다.

화순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CCTV 차량번호 및 지능형 영상분석시스템 등 첨단 시스템을 보강해 안전한 화순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