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시장 ‘이재용 삼성 부회장 사면촉구 및 故이건희 회장에 대한 감사 말씀’
상태바
권영진 시장 ‘이재용 삼성 부회장 사면촉구 및 故이건희 회장에 대한 감사 말씀’
  • 김호우 기자
  • 승인 2021.04.30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용 삼성 부회장 반도체 전쟁의 사령탑 복귀가 국익에 더 큰 도움
▲ 권영진 시장 ‘이재용 삼성 부회장 사면촉구 및 故이건희 회장에 대한 감사 말씀’
[농업경제방송] 권영진 대구시장은 4월 30일 11시 대구상공회의소에서 개최된 창립 115주년 기념식 축사에서 이재용 삼성그룹 부회장 사면을 촉구하며 반도체 전쟁의 사령탑으로 복귀시킬 것을 주장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기업을 하다 보면 잘못도 저지르고 법을 어기기도 한다.

기업인의 잘못을 무작정 용서해 주라는 것이 아니다”며도 “지금 우리 경제의 주력 산업인 반도체산업이 기로에 서 있다.

이재용 부회장을 계속 감옥에 두어 단죄하는 것보다 석방해서 반도체 전쟁의 사령관 역할을 충실히 하도록 하는 것이 우리 공동체 이익에 더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최근 국민 여론도 70% 이상이 이재용 부회장의 사면에 대해 우호적인 만큼 문재인 대통령님의 결단을 간곡히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권영진 대구시장은 故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상속세 납부와 고액 기부에 대해서도 “재산의 60%를 세금과 기부로 우리 공동체에 환원한 고인과 삼성의 뜻을 높이 평가한다 이것이 새로운 기업문화를 뿌리내리는 소중한 계기가 돼야 한다”며 “특히 대구 출신 민족화가인 이인성 선생과 이쾌대 선생의 작품을 비롯해 역사적인 가치가 대단히 높은 작품 21점이 대구시민의 품으로 오게 됐다 이점에 대해서도 삼성과 故이건희 회장님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기념식은 코로나19 특별방역 관리에 따라 최소한의 인원과 행사내용으로 이루어졌다.

이날 행사는 대구상공회의소 회장의 기념사 그리고 대구시장의 축사 등으로 간단히 진행됐으며 대구시장을 비롯한 대구지방국세청장, 대구지방조달청장, 대구지방고용노동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기업인 28명에 대한 유공자 표창도 이루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