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코로나19 방역수칙 등 여성회관 진해관 점검
상태바
창원시, 코로나19 방역수칙 등 여성회관 진해관 점검
  • 박희두 기자
  • 승인 2021.04.30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창원시, 코로나19 방역수칙 등 여성회관 진해관 점검
[농업경제방송] 창원시는 30일 창원시여성회관 진해관을 찾아 시설 운영실태를 점검했다.

시는 여성의 사회진출과 권익 신장을 위해 여성회관을 운영하고 있다.

여성회관 진해관의 주요사업은 여성교육 프로그램 운영, 여성 취·창업교육, 아이돌보미지원사업, 다문화 지원 업무 등이다.

여성회관진해관은 코로나19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2월 16일부터 단기과정을 포함 16과목 400명을 대상으로 여성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한식조리사 등 직업능력교육 29과목 400명의 취·창업 교육도 운영하고 있다.

코로나19 지역 내 감염 확산 방지 및 여성 취·창업 교육 등을 위한 교육 운영을 동시에 하기 위해 수강인원 축소, 출입시 발열체크 및 유증상 확인, 이용인원 제한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 운영하고 있다.

이선희 복지여성보건국장은 “코로나19로 여성의 취·창업이 더욱 어려워진 만큼 교육을 수강하는 시민이 불편함이 없도록 방역수칙 준수 강화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