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1, 본선 진출 11개 시·군 결정
상태바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1, 본선 진출 11개 시·군 결정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1.04.30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말 최종 본 심사 실시, 특별조정교부금 600억원의 주인공 가려
▲ 경기도청
[농업경제방송] 경기도가 600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걸고 진행하는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 2021, 경기 First’ 본선에 진출할 11개 시·군이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새로운 경기 정책공모는 시·군이 가장 시급하게 해결해야 할 지역 현안 중 공정·평화·복지의 도정 3대 핵심가치 실현과 관련된 정책에 예산을 집중하기 위해 시행하는 공모사업으로 공개경쟁을 통해 우수 정책사업에 최대 100억원까지, 총 11개 시·군 정책사업에 600억원 규모의 특별조정교부금이 지원된다.

도는 지난 29일과 30일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서 예비심사를 진행, 접수된 총 29개 시·군 정책사업 중 본 심사를 통해 최대 100억원을 지원받을 대규모사업 부문에 4개 사업과, 최대 60억원을 지원받을 일반규모사업 부문에 7개 사업을 선정했다.

본선에 진출하는 11개 사업 중 대규모 4개는 소중한 생명, 즐거운 바다 ‘경기 AQUA LIFE 누리’ ‘삼.위.일.체’ 한지붕 세가족 건강한 동행 with 경기, 경기 라온 에코 포레스트 ‘Y-클라이밍 에코 파크’ 조성사업 공간과 사람을 잇는 ‘경기 여주 남한강 문화예술교 조성’이다.

일반규모 7개는 경기 탄천, 자연경관형 백현보 조성, 디지털 경기뉴딜, 도시 대기정보 플랫폼 구축 기존공원은 잊어라 New Face Open ‘경기 어울림터 공원조성 사업’, 경기도의 농촌 힐링스페이스 한강 솔솔 큐어-파크 조성, 경기 희망에코마을 조성사업, 우리가 그린 경기 장자호수생태공원, 경기의왕 교통문화복합시설 ‘모 락’조성사업이다.

본 심사는 5월 말 열릴 예정으로 도는 심사선정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외부전문가 심사단을 구성하고 조기성과 도출,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 등 6개 항목에 대해 심도있는 심사를 진행한 후 예비심사와 도민 온라인 여론조사 점수를 종합해 최종 순위를 결정하고 시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