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들의 사연과 음악이 흐르는 중랑천 산책로”
상태바
“주민들의 사연과 음악이 흐르는 중랑천 산책로”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1.06.04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대문구, 중랑천 5.6km 구간 산책로 186개 스피커로 신청곡 송출
▲ “주민들의 사연과 음악이 흐르는 중랑천 산책로”
[농업경제방송] “코로나19 때문에 백수가 된 지 1년 된 노래강사이다 동대문구 음악방송 ‘음악 속의 산책’을 듣다보니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고 음악 방송을 들으려 산책을 가게 된다”닉네임 ‘엔돌핀 강사’의 사연과 함께 신청곡이 DJ 멘트와 함께 중랑천 산책길에 흘러나왔다.

동대문구가 지난 1월부터 힐링 공간 조성을 위해 시작한 음악방송이 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동대문구 음악방송 ‘음악속의 산책’은 중랑천 5.6km 구간 산책로에 186개의 스피커를 통해 매주 주민 사연과 함께 신청곡이 송출된다.

또한 구는 주민 호응도를 높이기 위해 사연과 신청곡 외에도 흥미로운 이야기, 감동적인 사연, 알찬 생활정보 등을 추가해 방송하고 있다고 밝혔다.

동대문구 음악방송 ‘음악속의 산책’은 매주 월·수요일 오전 10시~10시 30분, 오후 2시~2시 30분에 재생되며 재방송은 토·일요일 동일 시간에 방송된다.

동대문구청 유튜브 ‘음악속의 산책’ 영상 댓글 란에서 사연을 신청할 수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코로나로 지친 구민들이 위안을 얻는 산책길이 더 즐거운 문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음악 방송에 다양한 사연과 좋은 음악이 나올 수 있도록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고 사연 신청을 독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