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 용역 2차 중간보고회 개최
상태바
안성시,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 용역 2차 중간보고회 개최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1.06.04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타운 홀 미팅으로 지역주민과 소통의 장 마련
▲ 안성시,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 용역 2차 중간보고회 개최
[농업경제방송] 안성시는 지난 3일 안성맞춤아트홀 소공연장에서 안성시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 용역 2차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는 김보라 안성시장을 비롯한 관련부서 한국농어촌공사 안성지사, 관광분야 전문가, 지역주민 등 90여명이 참석했으며 1부에서는 용역사인 ㈜플랜이슈가 용역에 대해 보고했다.

특히 용역사는 보고회를 통해 권역중심호수 5개소의 개발방향과 주요 선도 사업 등에 대해 보고했으며 각 호수별로 고삼호수는 유러피언 레크레이션 호수로 수상레저단지와 팔자섬 문화공간 조성 금광호수는 에코 호수로 지방정원인 생태정원 조성 및 국가생태문화탐방로를 포함 박두진 둘레길 연계 조성 용설호수는 가족중심 캠핑 호수로 캠핑아트광장 및 용설-죽산 문화재 연계 조성 칠곡호수는 경관형 노을빛 호수로 선셋 수변광장 및 편의시설 확충과 매력성 강화사업 청룡호수는 전통문화와 감성을 담은 이야기 호수로 서운산 식당거리 명소화 사업과 전망명소 개발사업 등이 제시됐다.

또한, 선도 사업을 보완하는 2~3가지 세부사업들과 연계개발호수인 미산·덕산·만수·두내호수 4개소의 특색을 살린 개발방향 및 세부계획에 대해서도 밝혔다.

1부 용역보고를 마친 ㈜플랜이슈 김진성 대표는 “친환경적이지 않거나 법적으로 불가한 사항을 제외하고는 그간 수렴된 지역주민의 의견과 안성시의 의견을 모두 담아내려고 노력했다”며 “지역주민과 안성시의 입장을 모두 이해하고 있기에, 최종 마무리까지 중간에서 잘 조율해 용역을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보고회 2부에서는 김보라 시장 및 관광분야 전문가, 안성지역 관광두레 PD, 한국농어촌공사 안성지사 담당자로 구성된 타운 홀 미팅이 진행됐고 김보라 시장은 전문가의 의견을 경청하고 지역주민의 의견을 교환·전달하는 등 호수관광 종합 발전계획 수립을 위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보라 시장은 지역주민들이 상생하는 방법에 대해 논의하던 중 “호수관광을 위해서는 지역주민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

지역주민 간의 화합이 바탕이 되어야 사업을 추진할 수 있다.

시에서는 사업에 앞서 주민의 역량을 어떻게 강화할 것인가에 대한 부분도 고민하고 있으니, 주민분들께서도 안성의 호수관광 변화를 위해 함께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또한, 김보라 시장은 이날 사전에 제출된 의견에 대해 논의하고 추가로 일부 지역주민으로부터 의견을 수렴했으나, 제한된 시간에 대한 아쉬움을 표했고 “용역이 완료되기 전까지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담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라며 양해를 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