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만섭 권한대행, 추석 연휴 비상근무 직원 격려
상태바
구만섭 권한대행, 추석 연휴 비상근무 직원 격려
  • 조은주 기자
  • 승인 2021.09.13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오후 소통회의실서 연휴 기간 종합상황실 운영 부서에 격려품 전달
▲ 구만섭 권한대행, 추석 연휴 비상근무 직원 격려
[농업경제방송] 구만섭 제주특별자치도지사 권한대행이 도민을 위해 추석 명절 연휴에 비상근무를 하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연휴 기간 도민 불편이 없도록 철저한 대비를 당부했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13일 오후 1시 30분 소통회의실에서 추석 연휴 종합상황실을 운영하는 19개 부서에 격려품을 전달하고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도민들과 제주 방문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추석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해줄 것을 주문했다.

제주도는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하루 평균 400여명의 공무원을 투입해 7개 분야별 추석 연휴 종합상황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구만섭 권한대행은 오는 14일부터 제주보건소, 제주공항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119종합상황실, 자치경찰단 등 현장을 방문해, 코로나19 방역 및 도민 안전을 위한 추석 연휴 대비 상황을 점검할 예정이다.

구만섭 권한대행은 “여러분들께서 이제까지 잘 해주셔서 큰 걱정은 안 하지만, 사고는 사소한 것으로부터 발생하기 때문에 꺼진 불도 다시 보자는 마음으로 특별히 신경을 써서 근무에 임해주시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추석연휴를 맞아 제주를 찾는 방문객이 많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연휴 기간 코로나19 발생 상황이 거리두기 완화 여부를 결정하는 중요한 시기가 될 것”이라며 “선제적인 대응과 부서별 정보 공유 등을 통해 방역 관리에도 만전을 기해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