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포항시장, 추석 앞두고 농산물도매시장 찾아 유통 종사자 노고 격려
상태바
이강덕 포항시장, 추석 앞두고 농산물도매시장 찾아 유통 종사자 노고 격려
  • 이기화 기자
  • 승인 2021.09.14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 직면한 유통 종사자들의 애로사항 청취
▲ 이강덕 포항시장, 추석 앞두고 농산물도매시장 찾아 유통 종사자 노고 격려
[농업경제방송] 이강덕 포항시장은 14일 추석맞이 민생현장 방문으로 북구 흥해읍에 있는 포항시농산물도매시장을 찾았다.

이날 농산물 경매는 청과 1동, 2동에서 포항청과, 대구경북능금농협, 포항농협의 3개 법인·공판장 소속 중도매인과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농산물 유통 환경은 비대면 거래가 늘면서 농산물을 인터넷 등으로 구매하는 소비자가 급증했고 그동안 온라인에 익숙하지 않았던 소비자까지도 온라인 거래에 참여해 농산물도매시장의 도소매 상인들은 매우 힘든 상황에 직면하고 있다.

이처럼 어려운 상황에서도 추석을 맞아 모처럼 활기를 띠고 있는 포항시 농산물도매시장을 방문한 이강덕 시장은 경매 상황을 직접 보며 도소매상인들로부터 애로사항을 듣고 농산물도매시장 유통 종사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강덕 시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우리 농산물이 소비지 구석구석 유통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는 농산물 유통 종사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우리 모두 힘을 모아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딛고 잘 이겨낼 수 있도록 시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용기를 북돋았다.

포항시 농산물도매시장은 2001년에 개장해 유통환경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한편 전문성을 강화에 오고 있으며 연간 3만톤 이상의 농산물이 거래되고 있어 우리지역 농산물 수급 조절을 통해 농산물 가격안정과 농업발전에 큰 역할을 수행해 오고 있다.

한편 포항시는 급변하는 농산물 유통환경의 변화에 발맞추어 시 자체 재원 19억원을 투자해 지난 7월 도매시장 내에 양념동 신축공사를 시작해 내년 4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농산물도매시장 양념동은 농산물의 다기능 원스톱 쇼핑이 가능한 체계를 구축함으로써 농산물 통합유통의 시너지 효과 극대화를 통해 지역농업의 변화와 발전을 이끌어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