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춘수 함양군수, 추석 맞이 안의시장과 약초시장 상인 기운 북돋아
상태바
서춘수 함양군수, 추석 맞이 안의시장과 약초시장 상인 기운 북돋아
  • 박희두 기자
  • 승인 2021.09.15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현장 방문과 소통을 통한 현장 중심형 소통행보에 중점
▲ 서춘수 함양군수, 추석 맞이 안의시장과 약초시장 상인 기운 북돋아
[농업경제방송] 서춘수 함양군수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리산함양시장 방문에 이어 안의시장과 약초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격려했다.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가 지속되면서 전통시장 상인들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가운데, 서춘수 함양군수는 15일 안의전통시장과 약초시장을 찾아 철저한 코로나 방역수칙 이행 속에 전통시장 이용과 활성화를 위한 현장 중심의 소통행보를 이어 나갔다.

특히 서 군수는 2021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분주한 일정과정에서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현장에서 마주하고 소통하며 어려움과 궁금점들을 해소하고 현장 확인이 필요한 곳은 직접 방문을 해 주민숙원사업에 대해서도 적극 의견들을 수렴했다.

서 군수는 이날 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격려하는 것은 물론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준수와 가격 및 원산지 표시제도 이행에 대한 당부도 잊지 않았다.

특히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점포 사용료의 감면으로 환급하는 등 피부에 닿는 지원책 마련 하는 등 주민편의를 극대화하기 위한 소통행정을 이어 나갔다.

서춘수 군수는 “전통시장이 코로나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을 지류형태의 함양사랑상품권으로도 수령가능하도록 준비했고 상인들의 어려움에 조금이나마 보태고자 시장점포의 사용료를 감면해 환급할 예정이다”며 “철저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 이행으로 안전한 전통시장을 거듭나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