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산업단지 연결도로 전 구간 준공으로 개통식 가져
상태바
거창군, 산업단지 연결도로 전 구간 준공으로 개통식 가져
  • 박희두 기자
  • 승인 2021.09.15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주기업 물류비 절감, 지역 균형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
▲ 거창군, 산업단지 연결도로 전 구간 준공으로 개통식 가져
[농업경제방송] 거창군은 15일 승강기전문농공단지, 일반산업단지의 유기적 연결과 입주기업 물류비 절감을 위해 ‘산업단지 연결도로’ 개통식을 가졌다.

이날 개통식은 최근 변전소∼정장마을 구간 왕복 2차선이 준공됨으로써 승강기전문농공단지와 일반산업단지 간 유기적 연결을 위해 가설한 ‘대산육교’와 남상면 월평리∼거창읍 정장리를 연결하는 총길이 3.3km 전 구간의 도로개설이 준공됐으며 사업비는 총 222억원이 투입됐다.

‘대산육교’는 2016년 9월에 준공했으며 승강기전문농공단지와 일반산업단지가 광주대구간고속국도로 인해 단절되어 산업단지 간 접근성이 현저히 떨어지는 점을 해결하기 위해 고속국도 위를 가로지르는 길이 40m, 폭 21m 교량 가설했다.

또한, 산업단지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개설한 산업단지 연결도로는 2016년 12월 착수해, 승강기전문농공단지∼남상면 불고개∼정장리 변전소 간 기존 왕복 2차선인 도로를 왕복 4차선으로 확장하고 변전소∼정장마을 구간을 왕복 2차선으로 신규로 개설해 시가지를 통과하지 않고 거창IC로 접근할 수 있는 물류길을 올해 완성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산업단지 연결도로는 단순히 거창IC와 산업단지를 연결하는 도로가 아닌 교통망 확충을 통한 시가지 분산 효과 역할과 현재 우리 군에서 추진 중인 ‘첨단 일반산업단지 조성’, ‘세계 승강기 허브도시 조성’, ‘감악산 항노화 웰니스 체험조성’의 밑거름이 될 것이다”며 “거창군 전체의 균형발전에도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