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봉선저수지, 생태탐방로 조성 본격 시동
상태바
서천군 봉선저수지, 생태탐방로 조성 본격 시동
  • 최두인 기자
  • 승인 2021.09.15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천군 봉선저수지, 생태탐방로 조성 본격 시동
[농업경제방송] 서천군은 지난 14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자연소리 힐링길 조성사업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 최종보고회’를 갖고 봉선저수지 생태탐방로 조성에 본격 착수했다.

자연소리 힐링길 조성사업은 2020년 충청남도 관광자원 개발사업으로 공모에 선정되어 도비 14억에 군비 14억이 투입되는 사업으로 봉선저수지 복합개발계획의 하나로 추진 중이다.

봉선저수지 주변 지역인 마산면과 시초면의 활성화를 위해 2022년 완공예정인 물버들 생태체험 학습센터 및 물버들 생태탐방교와 함께, 현재 운영중인 마산면 물버들 권역 체험마을을 자연소리 힐링길 조성사업을 통해 하나로 연결해 마산면과 시초면을 생태탐방 명소로 만들고자 하는 것이 이번 사업의 최종 목표다.

또한, 올해 초 봉선저수지 일원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 국가적색목록 ‘위기’에 등록된 천연기념물 제199호 ‘황새’ 가 발견됨에 따라 지속적인 황새 유입 및 생존 환경 마련을 위해 마산면 벽오리와 시초면 태성리에 각각 황새둥지를 설치해, 생태 보존에 대한 노력도 기울이고 있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자연소리 힐링길 조성사업은 마산면과 시초면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사업이다”며 “각 마을 주민들은 물론 농어촌공사와 서로 지속적으로 협력해 서천군을 대표하는 생태관광명소가 만들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