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한국어회화반’참여로 말하기 능력 함양
상태바
창원시,‘한국어회화반’참여로 말하기 능력 함양
  • 박희두 기자
  • 승인 2021.09.1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혼이민자 21명 대상, 실전 대화 연습 등 활동 중심으로 회화 능력을 높여
▲ 창원시,‘한국어회화반’참여로 말하기 능력 함양
[농업경제방송] 창원시는 15일 결혼이민자 21명이 참여한 가운데 ‘한국어 회화반’을 시작했다.

이번 교육은 결혼이민자의 자기의사표현 능력 향상 및 체계적인 학습을 위해 교육생 수준에 따라 2개 반으로 나누어 9월 15일부터 10월 29일까지, 반별 15회기씩 진행된다.

특히 한국어 사용 능력 중에서도 말하기와 듣기에 중점을 두어 결혼이민자가 다양한 상황에 적합한 생활 표현을 구사할 수 있도록 교육생 간 실전 대화 연습 등 활동 중심으로 기획해 학습 효과를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교육에 참여한 베트남 결혼이민자는 “코로나 때문에 사람들을 만날 기회가 적어 말하기가 늘지 않아 고민이었는데 회화반이 생겨 기쁘고 열심히 공부해서 남편과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싶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