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가을 행락철 대비 임시선별검사소 확대
상태바
전남도, 가을 행락철 대비 임시선별검사소 확대
  • 송대겸 기자
  • 승인 2021.10.14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 평화광장 등 주요 관광지 7개소 추가해 총 20개소 운영
▲ 전남도청
[농업경제방송] 전라남도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가을철 관광지 등 임시선별검사소를 추가해 총 20개소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신설 임시선별검사소는 7개소로 목포 평화광장, 장흥 우드랜드, 천관산 도립공원, 해남 대흥사, 영암 월출산 기찬랜드, 함평 엑스포공원, 영광 불갑사에서 운영 한다.

기존 임시선별검사소 13개소도 계속 운영한다.

운영 중인 장소는 여수 엑스포역, 순천 문화건강센터, 팔마체육관, 순천역, 나주 빛가람동 주민센터, 영암 한마음회관, 남악복합주민센터, 영광 터미널, 영광IC 톨게이트, 함평천지·백양사·섬진강·보성녹차 고속도로 휴게소 4곳이다.

임시선별검사소는 개소당 5명 내외 보건·의료 인력이 상주해 무료 검사를 제공하고 검사 결과는 24시간 내 개별 통보한다.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전남도는 도내 접종률이 80%를 넘어섰고 11월 단계적 일상 회복을 준비하는 시점에서 가을 행락철 감염 확산 차단을 위해 선제 검사를 확대할 방침이다.

또한 10월 말까지 도내 주요 관광지, 숙박업소 등을 대상으로 방역수칙 및 거리두기 준수, 관광지 밀집도 관리 등 코로나19 방역상황 특별점검을 하고 있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지역내 코로나19 유입과 확산을 최소화하고 위드코로나 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수도권 등 타지역을 방문했거나 증상 의심이 있으면 보건소 선별진료소 또는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진단검사를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14일 현재 전남지역 확진자는 19명이 신규 발생해 총 3천316명으로 늘었다.

지역감염은 3천155명, 해외유입은 161명이다.

백신 접종자는 1차 기준 148만 7천932명으로 접종률 80.9%며 접종 완료자는 125만 2천373명으로 접종 완료율 68.1%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