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청년어울림 한마당 축제 성료
상태바
해남군, 청년어울림 한마당 축제 성료
  • 송대겸 기자
  • 승인 2021.11.22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남천 일원 청년두드림센터 청년문화 구심점 자리매김
▲ 해남군, 청년어울림 한마당 축제 성료
[농업경제방송] 해남군이 20~21일 개최한 청년어울림 한마당 축제가 많은 청년들의 참여속에 성공리에 개최됐다.

군은 이틀간에 거쳐 해남청년두드림센터와 해남천 일대에서 청년의 날을 기념한 청년 어울림 한마당 축제를 개최했다.

특히 이번 청년어울림 한마당은 해남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청년축제로 지역 청년들이 기획하고 추진하면서 청년들의 눈높이에 맞는 축제로 진행돼 100여명의 청년들이 직접 참여하는 의미있는 행사로 진행됐다.

해남청년두드림센터에서는 지역 청년작가의 캘리그라피 작품을 전시하고 소통과 공감이라는 주제로 한 초청 강의를 실시해 이 시대를 살아가는 청년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한 해남청년두드림센터 주변 천변에서는 캠핑존과 동화산책길, 코스프레, 꽃 공예품 체험, 먹거리 판매 부스, 만물트럭 등 소셜 프리마켓을 열어 어린이와 어른이 함께하는 가족단위로 행사로 따뜻하고 정감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20일에는 코로나19로 인해 미뤄진 청년의 날을 축하하는 축제 기념식과 함께 해남국악전수관과 풍물굿패 해원의 국악한마당, 조선시대 관리의 공식행사 행진음악인 대취타 공연과 태권무 등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청년 예술인들의 축하공연이 열려 눈길을 끌었다.

해남군은 지난 8월 해남천 인근에 청년두드림센터를 개관, 청년 맞춤형 강좌 운영을 비롯해 일자리 상담 등 다양한 정보를 공유하는 플랫폼 역할은 물론 청년들이 스스로 만들어가는 문화공간으로 각광받고 있다.

청년 일자리 창출과 정주여건 개선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발굴,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청년어울림 한마당을 통해 지역의 청년들이 소통하고 공감하는 자리를 마련하는 의미에서 축제를 개최하게 됐다.

명현관 군수는 축사를 통해 “각자의 자리에서 열심히 살아가고 있는 지역 청년들이 축제라는 소통의 자리를 마련하게 되어 더욱 뜻깊다”며“군에서도 적극적으로 청년정책을 발굴하고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