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민들을 위한 시정 펼쳐줄 것과 원활한 시정 마무리 당부”
상태바
“ 시민들을 위한 시정 펼쳐줄 것과 원활한 시정 마무리 당부”
  • 이주비 기자
  • 승인 2021.11.22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소수 공공확보, 차질없도록 만반의 준비 당부
▲ “ 시민들을 위한 시정 펼쳐줄 것과 원활한 시정 마무리 당부”
[농업경제방송] 이환주 남원시장이 22일 ‘시정소통의 날’에서 ‘마무리가 좋아야 모든 것이 좋은 것’임을 강조하면서 읍면동장들에게 한 해 시정의 원활한 마무리를 당부했다.

이와 관련해 이 시장은 “시정의 주인이 곧 시민임을 항상 염두하며 시정을 펼쳐달라”며 “올 한 해 시정의 마무리 뿐 만 아니라, 내년 6월에 마무리되는 민선 7기 시정까지 오직 시민을 위해 일해달라”고 말했다.

원활한 마무리를 위해 이 시장은 먼저 올 시정에 평가에 반영될 집행률을 높일 것과 계획이행 여부와 이월, 불용할 부분에 대해 면밀히 검토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이 시장은 각종 시정평가 준비에 만전을 기해줄 것도 강조했다.

특별히 이 시장은 시의회 정례회가 개최되고 있는 점을 언급하며 “시민들을 대표해서 의원님들이 질의하는 각종 시정 질문 등에 성실히 준비해 줄 것과 지적 사항에 대한 충분한 답변을 준비해달라”고 요구했다.

그러면서 이 시장은 이날 간부들에게 아름다운 공직생활의 마무리도 언급했다.

이 시장은 “해가 바뀔 때마다 은퇴공직자 대상자가 발생하고 또 다른 공직자가 승진할 기회가 오지만 이러한 환경적인 요인과 상관없이 공직자라면 누구나 시민들을 위해 일해야한다”며 “공직생활을 마무리하는 그 날까지 본연의 업무에 최선을 다해줄 것과 더 친절하고 청렴한 공직자로 업무에 임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시장은 이날 위드 코로나 상황에 따른 각종 업무추진에 대한 당부도 잊지 않았다.

이 시장은 “코로나 확진자수가 3,000명대가 넘어섰다 전 세계적으로나 국가적으로 계속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고 돌파감염이 강세”며 “위드코로나로 새로운 국면을 맞이했지만, 사실상 방역은 더 어려운 실정인 만큼 주민들이 더욱 조심할 수 있도록 읍면동장님들께서 방역태세 강화에 더욱 신경써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이 시장은 이날 회의에서 요소수 공급에 대한 당부도 재차 강조했다.

이 시장은 “요소수 공급문제는 국가차원에서 풀어야 될 문제이지만, 공공으로 확보돼야할 관내 요소수는 행정에서 반드시 확보해야한다”며 “시내버스, 제설차량, 재난구급차량 등 시민들을 위한 운송수단 등에 주입될 요소수는 충분히 마련돼있더라도, 적기 공급에도 차질이 생기면 안되는 만큼 준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지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