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오미크론발 행정공백 대비 나서
상태바
화성시, 오미크론발 행정공백 대비 나서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2.02.18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기획조정실장 주재 긴급 회의 열려
▲ 화성시, 오미크론발 행정공백 대비 나서
[농업경제방송] 화성시가 코로나19 오미크론발 행정공백을 막고자 ‘업무연속성계획를 수립하고 대응에 나섰다.

업무연속성계획은 대규모 재난 등으로 기관의 정상적 운용이 어려울 경우를 대비해 핵심 업무기능을 지속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는 지난 11일 정부의 코로나19 대응 체제 전환에 발맞춰 청사 내 확산 방지 대책을 수립하고 40개 부서로부터 안전 행정 민원 보건의료 복지 환경 경제 농축수산 산림 교통 언론홍보 등 11개 분야 총 54개 핵심업무를 선정하고 분야별 대응전략을 수립했다.

또한 18일에는 시청 상황실에서 박언수 기획조정실장의 주재로 과장 등 총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긴급회의를 열고 부서별 세부 대응방안 마련과 BCP 숙지 및 이행을 독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 실장은 “위기상황에서도 행정이 제 자리를 지키며 시민들께 신뢰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