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출근에서 퇴근까지 청렴의식 일상화
상태바
대구시, 출근에서 퇴근까지 청렴의식 일상화
  • 김호우 기자
  • 승인 2022.05.12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은선물 및 편의제공 거절 문구 직원배치도 하단 표시
▲ 대구시, 출근에서 퇴근까지 청렴의식 일상화
[농업경제방송] 대구시는 공직자들이 출근에서 퇴근까지 청렴의식이 일상화될 수 있도록 청렴서약서를 작성하고 작은 선물과 편의제공도 청렴에 ‘티’가 된다는 문구를 부서 출입구에 게시했다.

청렴서약서에는 부서 모든 직원을 대표해 부서장이 서명했으며 ‘작은 선물과 편의제공은 청렴에 티가 된다’는 문구도 부서 출입구 직원배치도 하단에 명시했다.

이에 앞서 대구시장을 포함해 5급 이상 개인별 업무용 컴퓨터 바탕화면에는 ‘법규를 준수하고 청렴을 먼저 생각하며 청렴한 공직문화 조성에 솔선수범 하겠다’는 청렴다짐글도 설정했다.

이유실 대구시 감사관은 “공직자들이 공무수행에 있어 청렴을 늘 되새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며 이와 병행해 다양한 청렴 콘텐츠를 통한 홍보 및 교육 강화로 청렴한 공직문화가 일상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