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경남형 여성공동체 창업팀 모집
상태바
경남도, 경남형 여성공동체 창업팀 모집
  • 박희두 기자
  • 승인 2022.05.12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력단절여성 등 만 19세 이상 여성 2명 이상으로 팀 구성
▲ 경상남도청
[농업경제방송] 경상남도는 여성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여성들이 함께 창업한 후 지속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창업아이템 선정부터 법인설립, 사회적경제영역 진입 등을 지원하는 경남형 여성공동체 창업팀을 6월 7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전년도에 이어 2회째 시행하는 도비사업으로 지난해에는 국비 공모사업과 도 자체 사업 2개 유형으로 추진해 11팀이 법인설립 등 창업에 성공했으며 올해에는 창업팀 사후관리와 신규 창업팀 5팀 육성을 목표로 시행한다.

신청 대상은 만 19세 이상 여성 2명 이상으로 구성된 창업팀으로 공고일 현재 개인 또는 법인사업자를 보유하지 않은 자여야 한다.

선발된 각 창업팀은 수행기관 모두의경제 사회적협동조합에서 창업 과정에 필요한 교육 제공 및 사회적경제 영역으로 진출할 수 있는 기반을 지원받을 뿐만 아니라 창업을 위한 홍보, 시제품 제작 등을 위한 비용을 최대 1,0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각 창업팀은 지원종료 시까지 반드시 법인설립을 완료해야 한다는 점을 유념해야 한다.

여성공동체 창업팀 신청은 6월 7일까지 이메일로 가능하며 지원 내용 및 신청·접수, 사업 진행 관련 문의는 모두의경제 사회적협동조합로 하면 된다.

한편 지난해 이 사업으로 육성한 11개 팀은 수행기관의 맞춤형 멘토링을 통해 각 기업의 특색을 살릴 수 있는 사회적협동조합, 협동조합, 주식회사의 형태로 돌봄, 환경, 교육, 농업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창업했으며 올해는 사회적기업으로 안정적으로 진입하기 위한 사후관리를 지원받는다.

아울러 지난해 창업팀 중 5개 팀이 2022년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에 선정됐고 1개 팀이 일자리제공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을 받는 등의 성과를 이루었다.

김현미 경남도 여성정책과장은 “여성들의 경제활동 참여 확대와 질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혁신적인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하고 사회적경제영역 진입으로 지속적인 활동 의지가 있는 창업팀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