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특례시, 코로나19 생활지원비 온라인 신청 시행
상태바
창원특례시, 코로나19 생활지원비 온라인 신청 시행
  • 박희두 기자
  • 승인 2022.05.12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부터 ‘정부24’ 또는 모바일앱을 통해 온라인 신청 서비스 개시
▲ 창원특례시, 코로나19 생활지원비 온라인 신청 시행
[농업경제방송] 창원특례시는 오는 13일부터 코로나19 확진으로 입원·격리한 경우 지원되는 생활지원비 신청에 대한 온라인 서비스를 개시한다.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해야 했던 기존 방식과 정부24에 접속 또는 모바일앱을 통한 온라인 신청 방식을 병행 운영한다.

온라인 신청이 가능한 대상자는 2022년 5월13일 이후 격리 해제된 확진자이며 근로자인 경우 격리기간 동안 유급휴가를 받지 못했다는 증빙서류를 필수로 첨부해야 하고 격리통지서는 코로나19 시스템 연계에 따라 별도의 서류를 첨부할 필요가 없다.

이선희 복지여성보건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불편을 덜어줄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코로나19로 입원격리 통지서를 받은 시민은 격리해제 후 3개월 이내 생활지원비 신청을 할 수 있고 가구내 격리자가 1인이면 10만원, 2인 이상인 경우 15만원이 지급되며 공공기관 및 국가·지차체 등의 재정지원을 받는 기관 또는 학교등의 종사자, 유급휴가를 받은자, 해외입국 격리자, 격리·방역수칙 위반자는 지원이 제외 된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