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가뭄 대응 농작물 관리 현장기술지원단 운영
상태바
청주시, 가뭄 대응 농작물 관리 현장기술지원단 운영
  • 최두인 기자
  • 승인 2022.06.14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농업기술센터, 가뭄 대비 농작물 피해 최소화 위해 현장지도
▲ 청주시, 가뭄 대응 농작물 관리 현장기술지원단 운영
[농업경제방송] 청주시농업기술센터가 장기간 지속되고 있는 봄철 가뭄으로 농작물 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현장기술지원단을 6월 8일부터 10월 15일까지 운영해 지역 내 농업인의 현장지도와 홍보를 실시하고 있다.

청주지역 최근 1달 누적 강수량이 16mm로 평년대비 12%에 불과해 고추, 마늘, 양파 등 밭작물 생육이 눈에 띄게 저조해 가뭄피해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시는 가뭄에 따른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이앙한 벼는 숙기별로 적기 중간 물 떼기를 실천해 벼 수량을 높이고 쓰러짐도 예방하면서 이렇게 절약되는 물을 밭작물에 이용토록 적극 홍보하고 있다.

현장기술지원단은 밭작물은 스프링클러 등을 이용한 관수작업을 실시하고 이랑에 짚, 풀 등 피복으로 최대한 토양수분 증발 및 지온 상승 억제를 해주고 양수 장비를 이용해 점적관수나 야간에 이랑 관수로 가뭄을 극복할 수 있도록 현장지도를 실시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봄철 가뭄과 이상기온이 작물생육에 미치는 영향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가뭄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현장기술 지원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