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국도시 포항, 보훈가족이 예우 받는 환경 조성 위해 머리 맞대
상태바
호국도시 포항, 보훈가족이 예우 받는 환경 조성 위해 머리 맞대
  • 이기화 기자
  • 승인 2022.06.14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국보훈의 달 맞아 보훈단체장 초청해 감사의 마음 전달
▲ 호국도시 포항, 보훈가족이 예우 받는 환경 조성 위해 머리 맞대
[농업경제방송] 포항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지역의 보훈단체장을 초청해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위로·격려하는 ‘보훈단체장 초청 오찬간담회’를 14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나라를 위해 희생하고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힘쓰는 보훈단체장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보훈단체 운영의 어려움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등 보훈정책 및 보훈가족 복지 증진을 위해 소통하고 협력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번 보훈단체장 간담회에서 말씀해주신 의견과 애로사항은 호국도시 포항 시정에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을 예우하는 데 한 치의 소홀함이 없도록 해 보훈가족들이 더욱 존경받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포항시는 지난 6일 포항시 충혼탑 광장에서 국가유공자 및 유가족, 보훈단체장, 시민 등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7회 현충일 추념식’을 거행했으며 특히 이번 추념식은 사회적 거리두기 제한 해제에 따라 많은 국가유공자 및 유가족들이 함께할 수 있는 뜻깊은 자리를 마련했다.

또한, 오는 25일에는 포항문화예술회관에서 6.25 참전유공자를 비롯한 국가유공자와 유관기관 단체장 등이 참석하는 ‘6.25전쟁 72주년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