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당선인,“최근 떠도는 인사 관련 소문은 모두 낭설”
상태바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당선인,“최근 떠도는 인사 관련 소문은 모두 낭설”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2.06.14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당선인,“최근 떠도는 인사 관련 소문은 모두 낭설”
[농업경제방송]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당선인은 14일 "최근 정무부시장 등에 대한 설왕설래가 있으나 모두 낭설"이라며 "시와 산하기관 인사와 관련해 누구에게도 어떤 자리를 이야기한 적이 없음을 분명히 밝힌다"고 말했다.

이 당선인은 이날 “인사와 관련된 소문은 호사가들이 만든 이야기가 아닐까 싶다“며 "소문은 말 그대로 소문일 뿐"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용인특례시장직 인수위원회의 황준기 위원장은 이날 인수위 회의에서 “인수위는 오는 7월 초까지 최선의 활동을 통해 이상일 시장이 일을 잘 할 수 있도록 뒷받침한 뒤 해산할 것"이라며 "인수위원들과 TF위원들이 사심없이 일할 것으로 믿는다"고 강조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