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
상태바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2.08.01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오후 간부 공무원들과 수원윌스기념병원에서 접종받아
▲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
[농업경제방송]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1일 오후 수원윌스기념병원에서 간부공무원들과 함께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을 받았다.

이재준 시장은 지난 7월 19일 ‘코로나19 감염병 대응 추진상황 점검회의’에서 “코로나19 재유행에 선제적으로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며 “현재 백신 4차 접종을 주저하는 시민이 많은데, 4차 접종률을 높일 방안을 마련하라”고 당부한 바 있다.

이재준 시장과 간부공무원들은 최근 백신 4차 접종을 예약하고 이날 접종을 받았다.

8월 1일 0시 현재 수원시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 대상자 중 23.1%가 4차 접종을 받았다.

전체 인구 대비 4차 접종률은 7.64%이다.

7월 18일부터 50대와 18세 이상 기저질환자도 백신 4차 접종을 할 수 있게 됐다.

방역당국은 코로나19에 확진됐던 사람을 비롯해 모든 4차 접종 대상에게 접종을 권고하고 있다.

접종 대상은 3차 접종 후 4개월이 지난 사람이지만 해외 출국, 입원·치료 등 개인 사유가 있으면 3개월 지난 사람도 접종할 수 있다.

‘4차 접종군’의 중증화 예방 효과는 3차 접종 대비 50.6%, 사망 예방 효과는 53.3%로 중증화와 사망 위험을 낮추는 효과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