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보호 모범, 송파구… ‘으뜸파트너’ 선정
상태바
아동보호 모범, 송파구… ‘으뜸파트너’ 선정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2.08.01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파경찰서-의료기관 등과 협력체계 구축…공동 대응, 캠페인 등 앞장
▲ 아동보호 모범, 송파구… ‘으뜸파트너’ 선정
[농업경제방송] 송파구는 지난 7월 27일 서울경찰청이 주관하는 ‘공동체 치안 으뜸파트너상’ 시상식에서 공공부분 으뜸파트너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공동체 치안 으뜸파트너’는 사회적 약자 보호에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활동한 단체·기관·기업에 수여하는 상이다.

2017년부터 매년 상·하반기에 진행되고 있으며 올해는 송파구를 포함해 서울대병원 아동보호위원회 등 총 6개 기관이 선정됐다.

구는 아동학대·가정폭력 사례관리와 홍보 캠페인 등을 전개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특히 지난해 5월 증가하는 아동학대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송파경찰서 관내 의료기관과 함께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이를 기반으로 '취약계층 아동 Dream 주치의 사업',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지정 사업' 추진을 비롯해 아동학대 의심 사례에 대한 공동 대응, 아동학대예방 캠페인을 실시해 아동의 권리 보장과 보호에 앞장섰다.

서강석 송파구청장은 “행정이 우선적으로 관심 가져야 할 부분은 모든 주민의 안전과 사회적 약자 보호”며 “앞으로도 송파경찰서와 협업을 통해 아동의 권익 보호 및 아동학대 예방에 힘써 빠짐없이 안전하고 살기 좋은 송파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