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데이터 기반 행정’ 위한 간부공무원 빅데이터 교육
상태바
안양시, ‘데이터 기반 행정’ 위한 간부공무원 빅데이터 교육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2.11.08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적 정책결정 능력 강화…최대호 시장 “신뢰도 높은 행정서비스 제공”
▲ 안양시, ‘데이터 기반 행정’ 위한 간부공무원 빅데이터 교육
[농업경제방송] 안양시는 8일 데이터 기반 행정을 위해 간부 공무원을 대상으로 빅데이터 교육을 온라인으로 실시했다.

‘빅데이터 이해와 활용’을 주제로 열린 이번 교육은 정책의사결정의 핵심 리더인 간부 공무원들의 빅데이터 기반의 과학적인 정책 결정 능력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번 교육에는 안양시 인공지능 빅데이터 분석플랫폼 개발에 참여한 김경미 에쓰오씨소프트 이사가 강사로 나섰다.

김 이사는 빅데이터의 이해와 정부 차원의 데이터 활용 추진계획 데이터 기반의 정책 활용사례 및 실무부서에서의 활용방안 등을 소개했다.

안양시 관계자는 “다양한 지자체의 데이터 분석 사업의 경험을 토대로 간부 공무원에게 데이터 활용에 대한 중요성과 데이터를 통해 어떤 행정이 가능한지를 알아볼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안양시는 올해 경기도 데이터 정책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최우수상, 경인지방통계청 주관 지역통계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장려상을 받은 바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빅데이터는 사회 현안 해결과 주민 편익 증진에 중요하게 활용된다”며 “정책을 만들고 의사결정을 하는 간부 공무원들의 빅데이터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것은 유능하고 신뢰도 높은 행정서비스 제공의 지름길”이라고 전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