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규창 의원, “경기신용보증재단, 중소기업·소상공인 보증업무 강화를 위해 영업점 확충해야”
상태바
김규창 의원, “경기신용보증재단, 중소기업·소상공인 보증업무 강화를 위해 영업점 확충해야”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2.11.08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점 없는 6개 시·군에 시설 확충으로 보증업무 서비스 강화해야
▲ 김규창 의원, “경기신용보증재단, 중소기업·소상공인 보증업무 강화를 위해 영업점 확충해야”
[농업경제방송]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김규창 의원은 8일 오전 경기도의회 경제노동위원회 회의실에서 진행된 경기신용보증재단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영업점 확충 등을 통한 중소기업·소상공인 보증업무 강화를 주문했다.

김규창 의원은 경기신용보증재단이 운영하는 영업점은 26개소로 특정 시군은 영업점이 없이 출장소로 보증업무 대응하고 있음을 지적하며 시설 확충을 촉구했다.

김규창 의원은 “31개 시·군에 경기신보 영업점을 모두 마련해야 하며 인구 수가 많은 대도시에는 영업점을 추가 확대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발언하며 “예산의 문제로 영업점 확대를 주저하지 말고 시·군의 협조와 지원 등 확대방안을 마련하라”고 요구했다.

아울러 김규창 의원은 “경기신보가 추진하는 고금리 대환 및 저금리 운영자금 특례보증이 정부가 추진하는 정책과 차별성을 가질 수 있어야 한다”고 지적하며 “출연금 확보방안을 고민해 어려운 시기를 겪고있는 중소기업·소상공인에게 적극적인 보증을 해야한다”고 제언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