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특례시, 2022 경기도종합체육대회 경제적 파급효과 631억·취업유발 723명
상태바
용인특례시, 2022 경기도종합체육대회 경제적 파급효과 631억·취업유발 723명
  • 임윤정 기자
  • 승인 2022.12.30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정연구원, 예산·선수·관광객 지출액 및 산업매출액 분석
▲ 용인특례시, 2022 경기도종합체육대회 경제적 파급효과 631억·취업유발 723명
[농업경제방송] 용인특례시가 개최한 ‘2022 경기도종합체육대회’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총 631억5000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취업유발효과는 723명이다.

용인시정연구원이 경기도종합체육대회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분석한 결과, 생산유발효과 631억5000만원, 취업유발효과 723명 등 지역경제에 매우 긍정적인 효과를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고 30일 밝혔다.

용인시정연구원은 지난 11월부터 경기도종합체육대회에 투입된 예산, 선수 및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소비지출액 조사, 연관 산업별 최종 매출액 등을 분석했다.

경기도종합체육대회는 경기도체육대회, 경기도장애인체육대회, 경기도장애인생활체육대회, 경기도생활체육대축전, 경기도어울림체육대회 등 총 5개 대회로 용인 전역에서 지난 8월부터 10월까지 열렸다.

분석 결과 가장 큰 효과를 보인 부분은 경기장 신설 및 리모델링, 대회 운영 분야였다.

이 분야에선 509억원의 생산유발효과, 568명의 취업유발효과가 나타난 것으로 조사됐다.

선수단 체류와 관람객 유치를 통해서는 126억원의 생산유발효과, 156명의 취업유발효과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신문 및 방송으로 인한 간접홍보 효과도 크게 나타났다.

신문보도를 통한 홍보 효과는 10억1000만원, 방송 홍보 효과는 2952만원으로 총 10억1000만원 상당의 효과가 홍보 분야에서 나타났다고 시정연구원은 밝혔다.

시가 유튜브와 네이버를 통해 생중계한 경기도체육대회와 경기도장애인체육대회를 통해서는 5억9000만원의 수익을 거둘 수 있는 채널과 동일한 홍보 효과를 거뒀다.

이상일 시장은 “경기도종합체육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름에 따라 전국에 110만 용인특례시의 저력을 보여주고 도시의 브랜드가치를 한층 올릴 수 있었다”며 “경기도종합체육대회의 성공은 용인 지역경제에 매우 좋은 영향을 미쳤다 앞으로 경기장 활용 방안 등을 연구해 파급효과가 지속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