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밀양시 농업기술명장 선정
상태바
2022년 밀양시 농업기술명장 선정
  • 박희두 기자
  • 승인 2022.12.30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6차 농업을 이끌어 갈 선두주자 양성 기대
▲ 2022년 밀양시 농업기술명장 선정
[농업경제방송] 밀양시는 농업기술명장 선정 심의위원회를 거쳐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농업기술명장 2명을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농업기술명장은 지역 선진농가의 축적된 농업기술을 관내 농업인에게 전파함으로써 밀양시 농업기술을 한층 발전시키기 위한 방안의 하나다.

농업분야에서 평생 한 길을 걸어온 농업인의 긍지와 자부심을 격려하고 이들이 체득한 현장 농업기술들이 사장되지 않고 청년농업인, 귀농인 등에게 전수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다.

과수 분야 선정자인 산내면 안영규 씨는 지역에 적합한 기술을 도입하고 사과재배 농업인의 의식변화와 선진기술의 정착을 통한 밀양얼음골 사과의 품격을 높이는데 기여한 공로로 선정됐다.

또한 최고농업경영자과정 및 농업마이스터대학을 수료하고 농촌진흥청 사과연구소 현장명예연구관으로 활동하는 등 지역 사과재배 농가에 신기술을 보급하는 일에 앞장서고 있다.

축산 분야 선정자인 상남면 최종관 씨는 40여 년간 양돈업에 종사하며 차별화된 사육기술로 우수한 종돈을 공급하고 있다.

축산인 2세 및 신규 농업인에게 노하우 전수를 위한 교육에 앞장서며 고령화 등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농촌에서 후계인력을 육성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손재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앞으로 농업기술명장들의 활발한 활동으로 훌륭한 농업기술이 지역의 청년농업인과 귀농인 등에게 전수되기를 바란다”며 “명장과 함께하는 교육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하는 등 지역 농업기술명장들의 기술을 전파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는 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스
농어촌
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