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시행
상태바
거창군,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시행
  • 농업경제방송
  • 승인 2024.07.10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세~70세 짝수년도 출생자, 농작업 질병 예방으로 삶의 질 향상
거창군,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시행

[농업경제방송] 거창군은 농작업 질환 예방과 건강복지 증진을 위해 관내 여성농업인 318명을 대상으로 7월 10일부터 17일까지 공휴일을 제외하고 6일간 특수건강검진을 실시한다.

검진과목은 여성농업인에게 취약한 근골격계, 심혈관계, 골절·손상위험도, 폐활량, 농약 중독 등 5가지로 구성됐으며 농작업 질병의 조기 진단과 함께 사후관리와 예방교육, 전문의 상담 등도 병행해 기존 국가건강검진과 다른 차별성을 뒀다.

지원대상은 군에 거주하는 짝수 연도에 출생한 51세~70세 이하의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여성농업인이며 검진비용은 전액 지원된다.

검진대상자는 아침을 금식하고 검진 당일 신분증 지참해 농업기술센터 미래농업복합교육관에서 이동검진 차량으로 검진을 받을 수 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농작업과 가사를 병행하는 여성농업인의 유병률이 높은 만큼 이번 특수건강검진을 통해 질병을 사전 예방함은 물론, 관내 여성농업인들의 삶의 질이 한층 더 향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뉴스출처 : 경상남도 거창군]


뉴스
농어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