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농업의 미래를 이끌어간다
상태바
울진군 농업의 미래를 이끌어간다
  • 김호우 기자
  • 승인 2020.01.31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진군 4-H연합회 제58, 59대 회장단 이·취임식
▲ 제58대 정흥국 회장 이임식과 제59대 이호기 회장, 임원 및 감사 취임식 개최
[농업경제방송] 친절 울진군4-H연합회는 지난 30일 농업기술센터 3층 대회의실에서 제58대 정흥국 회장 이임식과 제59대 이호기 회장, 임원 및 감사 취임식을 개최했다.

이날 이·취임식은 전찬걸 울진군수를 비롯해 군의원, 농업인단체 회장 및 4-H연합회 역대회장 등 50여명이 참석해 전임 회장의 공로를 격려하고 신임 회장의 취임을 축하했다.

이임하는 정흥국 회장은 2018년부터 2019년까지 4-H연합회장으로서 농업, 농촌의 발전과 4-H연합회 권익신장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재직 기념패를 받았다.

정흥국 회장은 이임사에서“지금 이 자리에 있었던 이유로는 4-H연합회원들의 많은 도움이 있었기 때문이며 앞으로 미래 농업을 이끌어갈 울진군4-H연합회원들의 아낌없는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새로 취임하는 이호기 회장은 평해읍 출신으로 2013년 울진군4-H연합회에 첫 가입했으며 본회의 사무국장과 부회장을 역임하고 이번 울진군4-H연합회 제59대 회장으로 취임하게 됐다.

이호기 회장은 취임사에서“제 58대 정흥국 회장님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밝은 미래농업을 위해 4-H연합회원들의 단합에 더욱더 힘을 쓰고 같이 잘 이끌어가보겠다”고 밝혔다.

전찬걸 군수는 격려사를 통해 “제58대 정흥국 이임회장은 2년 동안 회원관리 잘해주시고 농업, 농촌 발전에 힘 써주셔서 그간 수고가 많으셨으며 비록 임기는 끝났지만 역대회장으로써도 잘 이끌어가 주기를 바란다”는 격려와 함께 제59대 이호기 신임회장에게는“스마트축산단지, ICT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젊은 농업인들이 울진에 많이 머무는 것과 동시에 행복과 부를 상승시켜 행복농촌, 울진농업 발전에 이바지하자”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